skip to Main Content

칼럼

치료후기

수한의원 김성훈 원장의 칼럼입니다.

수한의원을 찾아주신 고객님들의 치료 후기입니다.

하지불안증후군 증상

안녕하세요.
송도 침 잘 놓는 한의원!
마음과 정성으로 진료를 도와드리는
수한의원 홈페이지 입니다.

 

하지불안증후군, 영어로는 restless legs syndrome(RLS) 라고 합니다.
주로 하지 부에 발생하는 감각이상, 통증, 불편한 감각이나
움직이고 싶은 충동 등의 증상이 자기 전에 나타나면서 잠을 방해하는 질환입니다.
보통 저녁, 밤 정도에 휴식하고 있을 때 심해지며
다리를 움직이면 완화되는 모습을 보입니다.
하지불안증후군은 전체 인구의 10~15%가 앓을정도로 흔한 질병입니다.

 

오늘은 저희 수한의원과 함께
하지불안증후군의 증상, 치료법,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겠습니다 ^^

 

하지불안증후군이란?

 

잠들기 전 다리가 저리거나 이상한 감각이 나타나
수면장애를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가족구성원이 하지불안증후군을 앓은 경험이 있을 경우,
하지불안증후군을 앓게 될 확률이 높습니다.
보통 중년 여성들에게 많이 나타납니다.

 

뚜렷한 원인 없이도 나타나며
체내 철분이나 비타민이 부족하면 나타나기도 합니다.
당뇨병의 영향으로 발생하기도 하고
도파민의 기능이 떨어졌을 때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발바닥, 종아리 부근에서 많이 나타나며 시린 느낌, 저린 느낌이 있습니다.
주로 야간에 나타나며 간지럽기도 하고 전류가 흐르는 것처럼
지직 거리기도 하고 바늘로 쿡쿡 찌르는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보통 움직이거나 마사지를 하면 나아지지만 반대로 더 심해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불쾌한 느낌 때문에 자꾸 다리를 움직이고 싶은 충동이 듭니다.

 

다음과 같은 증상이 있다면 하지불안증후군을 의심 해 보아야 합니다.

· 쉬거나 움직이지 않을 때 더 심해진다.

· 벌레가 기어 다니는 느낌 또는 간지러운 느낌이 든다

· 움직이면 일시적으로 증상이 사라진다.

· 잠을 자다가 다리 근육이 순간적으로 경련을 일으킨다.

 

하지불안증후군 치료 시에는

 

환자가 가지고 있는 체질, 생활 습관, 몸 상태 등을 파악하여
그에 따른 처방을 진행하여야 합니다.

 

하지불안증후군은 불면증, 불안장애, 우울증 등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하지불안증후군 치료에 있어서는 그에 대한 치료도 함께 고려해야 합니다.

 

한의학에서는 하지불안증후군을

인체의 정혈이 부족하여
기가 약한 저녁 시간에 양기 활동이 인체의 위쪽으로 몰리면서
하체에 이상 감각이 발생하는 순환장애로 보고 있습니다.

 

하지불안증후군 예방 방법에는,

 

· 식습관 개선으로 건강식단 위주의 섭취를 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 낮 시간 동안 꾸준한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 철분 검사시 페리틴 수치를 50ng/ml 이상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 건강을 위한 편안한 운동화 등 발을 편하게 해주는 신발을 신는 것이 좋습니다.

· 카페인 섭취를 줄이도록 노력합니다.

· 철분을 충분하게 섭취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하지불안증후군은 숙면을 방해하면서
불안하거나 피곤한 정서적 문제를 일으키게 되고,
학습능력이 떨어지거나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겪게 되며

 

심하면 우울증까지 앓게 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증상이 있을 때에는
빠르게 내원하여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
Back To Top